한베재단
A beautiful bridge connecting Korea and Vietnam KOREANENGLISH
한베재단은한베기금한베서비스
한베재단은
한국과 베트남의 21세기 포괄적 동반자관계
한베재단은
설립자의 소회
이사장 인사말씀
비전과 미션
재단소개
수입과 지출
2014년도
2013년도
2012년도
2011년도
2010년도
2009년도
2008년도
2007년도
걸어온 길
한베관계 약사
오시는 길
 
HOME > 한베재단은 > 한베관계 약사
한베관계 약사


이용상 베트남 왕자의 고려 망명
1226년 리(Ly, 李) 왕조의 이용상 왕자가, 권신 쩐(Tran, 陳)씨의 정변을 피해 일가족을 이끌고 황해도 창린도(황해도 옹진)에 표착.
고려 고종때 몽고군을 물리치는데 공을 세워, 화산군으로 봉작을 받고 한국 화산이씨의 시조가 됨.

「명심보감」의 베트남 전래
고려시대 추적(추적)이 편찬한「명심보감」이 13-14세기경 베트남에 전래, “밍떰바오지암(Minh Tam Bao Giam, 明心寶鑑)”이란 제목의 현대 베트남어 번역본이 유학자들 사이에 읽힘.
미국 컬럼비아대학 중국학 전공 시어도어 드 배리 교수가 1960년 사이공 유림을 방문했을 때 현대 베트남어본「명심보감」을 목격.

15세기 조선 사신 조신과 후기 레왕조 사신 레티끄의 만남
조선 사신 조신(曺伸)이 연경에서 베트남 사신 레티끄(Le Thi Cu, 黎時擧)와 더불어 시를 주고 받은 일이 어숙권의「패관잡기」에 수록.

조선 사신 이수광(李粹光)과 후기 레왕조의 사신 풍칵콴(Phung Khac Khoan, 馮克寬)의 만남
1598년 조선 사신 이수광과 베트남 사신 풍칵콴이 연경에서 만나 시와 필담을 주고 받았으며, 이수광은 풍 칵 콴이 명의 신종에게 바치는 「만수경하시집(萬壽慶賀詩集)」의 서문을 써 주었음.

조선선비 조완벽(趙完壁)의 베트남 방문
진주출신의 조선선비 조완벽이 정유왜란(1598)때에 포로로 일본으로 잡혀가 일본상인의 서기로 1605년부터 3차례 베트남을 왕래하고 그 뒤 조선으로 귀환.

제주도민의 베트남 표착
조선 숙종때 제주도민 24명이 베트남의 호이안(Hoi An, 會安) 근처에 표착하였다가 당시 중남부 베트남 지배자인 응웬푹떤(Nguyen Phuc Tan; Chua Hien)을 알현하고 응웬씨와 중국상인의 도움을받아 1686년 21명이 생환.

베트남의 대학자 레뀌돈(Le Quy Don, 黎貴惇)과 조선 사신 홍계희의 
만남
베트남의 대학자 레뀌돈(Le Quy Don, 黎貴惇)이 1760년에서 1762년 사이에 중국에 사신으로 갔다가 조선 사신 홍계희와 만나 시를 주고 받은 사실을 「북사통록(北使通錄, Bac Su Thong Luc)」에 수록

1906년 현채(玄采)가, 1907년 에는 주시경(周時經)과 이상익(李相益)이「월남망국사(越南亡國史)」를  번역해서 출판
월남망국사는 판보이쩌우(Phan Boi Chau, 潘佩珠)와 양계초(梁啓超)의 공동 저술로 1905년 중국 상해에서 출판되었으나 베트남 독립 운동가인 판보이쩌우(Phan Boi Chau)의 본문이 중심 내용이고, 양계초가 서두와 결말에 판보이쩌우와 나눈 의견을 적고 자기의 견해를 보탠 것임.

일본군에 징발되어온 조선인 장교 이용문 등이 1945년 9월 철군할 때 다량의 무기를 호치밍이 주도하는 베트민군에 인계

이용상 소개
화산이씨의 시조 이용상(李龍祥)은 베트남 첫 독립국가인 리 왕조(1009~1225)의 9대 왕 혜종의 숙부이자 군대의 총수였음.
쩐씨의 정변을 피해 이용상을 비롯한 왕족이 배를 타고 베트남으로부터 3,600여 km 떨어진 황해도 옹진 지역에 1226년에 정착하였으며, 몽고군이 한반도를 침략하자 고려인들과 힘을 모아 침략군을 물리쳤음.
사연을 전해들은 고려 고종은 그를 화산군(花山君)으로 봉하고, 황해도 해주 지역의 땅을 식읍으로 하사하였으니 이가 바로 화산이씨의 시조 이용상(李龍祥)임.
몽골 군의 침입을 막고자 쌓았다는 안암토성과 고향이 그리울 때마다 찾아가 고국 쪽을 향해 통곡했다는 망국단이 아직 역사적 흔적으로 남아 있고, 리씨 왕조의 시조 이름을 딴 남평리와 당시 베트남의 나라 이름을 본받은 교지리 마을이 아직도 전함.

이용상 정신 계승
이용상은 외국인임에도 불구하고 정착국의 전란에 목숨을 걸고 참여하고, 승전함으로써 국가간 교류와 상호협력 모델을 선구적으로 실천하였다는 점에서 현대적 관점의 한베 협력모델을 제시하였다고 할 수 있음.
이러한 이용상 정신은 한국과 베트남 간 교류와 협력이 급속도로 확대되는 오늘 날 양국의 동반자적 관계를 상징하고, 양국이 서로에게 어떻게 다가가야 할 것인가를 시사함.
베트남에서는 하노이 정도 1000년을 맡게 되는 2010년 베트남 최초의 독립왕조인 리(Ly)왕조를 기념하는 국가적 행사가 이루어질 예정임.
이용상 정신은 이를 계기로 한국과 베트남간의 민족적 정서적 연결과 유대의 고리로서 재조명되는 기념비적 역사라고 여겨짐.


한베재단 서울사무소
02-360-9590 / hvadmin@hanviet.or.kr
 
 
Copyright(c)2008 Hanviet Foundation All Rights Reserved.  개인정보 취급 처리 방침
Hanviet Foundation FAQ 개인정보 취금 처리 방침